↓ 처음으로 김밥을 말아봤는데, 여기저기 터지고 난리났어여ㅠㅠ

 

 




↓ 저번에 베이컨말이 아쉬워하길래, 이번엔 파프리카 베이컨말이로! ㅎㅎ

 

 

 

 



↓ 이번 설에 전을 못먹었대서, 버섯전호박전! ^^*

 

 

맛있게 먹어줘서 고마워~~~♡

Posted by 유키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주 토요일 도시락싸들고 피크닉 갔어요!


도시락 직접 싸느라 아침부터 분주했는데, 결과물은 썩 좋지는 않네욬ㅋㅋㅋㅋㅋㅋ



↓  문어 비엔나 소세지, 계란말이, 도토리묵 무침 이에용! 

 

 

 

 

 

↓ 이건 추억의 도시락 버전으로 볶음김치, 계란부친 햄, 볶음밥위에 달걀후라이!

 

 




↓ 웃는 삶은달걀, 문어 비엔나 소세지, 베이컨 치즈떡말이, 깻잎쌈밥입니당!

남자친구는 깻잎 쌈밥이 제일 맛있다구 했어요ㅋㅋㅋㅋ

 

 

 

 

↓ 양이 모자를것 같아서 베이컨 치즈떡말이랑 깻잎쌈밥만 더 싸갔어용ㅎㅎ

 

 

 

도시락 주인공은 깻잎 쌈밥을 제일 좋아했네요^^*

 

 

원본글 :: http://besnow.net/story/1774

Posted by 유키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이반장 부대찌개 >


부천역에 위치해있는 부대찌개 전문점입니다.

개인적으로 프렌차이즈 부대찌개는 싫은데,

사촌동생이 부대찌개를 먹고싶다 해서 찾아서 먹으러 갔습니다.


↓ 일단 가격은 이렇게 저렴하구요.(2013.12월 방문)

 

 

↓ 기본 찬수는 많지 않지만 깔끔하게 잘 먹었어요.

 

 

↓ 밥이 이렇게 양푼냄비에 나오더라구요! 귀엽긔...!!!

 

 

 

 

솔직한 평으로는 가격도 저렴하고 프렌차이즈 부대찌개보다는 만족했어요!


사장님도 친절해서 좋았구요!!


원래 부대찌개 자체를 좋아하지는 않아서 또 방문은 못했지만...ㅠㅠ;;


부대찌개 생각날 때는 다시 가고 싶은 집입니다!




위치는 처음 첨부해봅니다 :)


지도

 

Posted by 유키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킨류라멘

 


- 요도야바시 -> 난바(미도스지선)

오픈시간 : 24시간 / 가격 : 600엔, 900엔 / 전화 : 06-6211-3999

 


마지막 날에는 12시엔 공항으로 출발해야했으므로 나머지 일정을 난바에서 보내기로 했습니다.
전날 과음으로 인해(ㅋㅋ;) 해장이 필요했고,
여행객들은 한번쯤은 가본다는 킨류라멘으로 향했습니다. 

 

 

 

저희가 먹은건 600엔짜리였구요.

개인적으로 음층... 짰습니다ㅠㅠ;;;; 먹기 힘들정도로요ㅠㅠ;;;

그래서 몇 젓가락 먹고 그만 두었던 기억이 나네요;;




2. 간코즈시

 




- 칸사이 공항내에 위치해 있습니다.

킨류라멘이 너무 짰어서 많이 먹지 못해서 배가 너무 고팠습니다T^T
체크인을 하고나서 시간이 남길래, 공항내 식당에서 해결하기로!!
무난하게 체인점이 많은 간코스시로 갔습니다.
저는 사시미세트를 먹고, 남자친구는 스시세트를 먹었네용!

나름 만족만족 > <

 

 

 

이렇게 2013년 칸사이 여행이 끝났습니다.


읽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_ _)*


다음편은 특별편으로 2013년에 들어갔던 곳들 티켓을 모아놓은 편이 되겠습니다 :)


다음편에서 만나요!

 

 

원본글 :: http://besnow.net/story/1688

Posted by 유키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니조조(니조성)

 


- GPS 잡아서 버스타자! 220엔(쓰루패스) : 40분

- 니조조 : 교토를 찾는 관광객이라면 누구나 한번씩 들르는 교토 여행의 필수 코스다.
유네스코가 지정한 세계 문화유산에도 등재되었다.
세키가하라 전투에서 승리한 도쿠가와 이예야쓰가 자신의 거처로 삼으면서
성을 쌓기 시작했고 1603년에 완공시켰다.
1606년에 천수각을 세우고 완벽한 요새를 갖추었으나
후대에 이르러 화재로 인행 성이 불타버려 지금은 천수각 터만 남겨져 있다.
니노마루고텐은 닌자의 침입을 막기 위해
바닥에서 종달새의 울음소리가 나도록 만들어진 독특한 설계로도 유명하다.

오픈시간 : 08:45~16:00, 8월 매주 화요일 휴무 / 입장료 :  600엔 / 전화 : 075-841-0096


우리가 간 시즌은 공사중이었어요ㅠㅠ

 

 

 

 

↑ 내부는 사진 촬영이 안되서 아쉬운대로 겉을 찍었습니다.


내부에서 복도를 걸을 때 정말 종달새 소리가 나서 재미있게 즐겼어요!


↓ 정원이나 터 자체로도 볼 곳이 많아서 은근히 구경 시간이 오래걸렸습니다.

 

 

 

↓ 망루에 올랐더니 이렇게 성이 한 눈에 보였어요.

 

 

 

 

 

 

 

 

2. 신센엔


- 니조조에서 걸어가거나 구글맵잡아서 이동


- 신센엔 : 원래 헤이안쿄에 인접해서 만들어진 천황을 위한 정원이었다.

794년 헤이안 천도와 동시에 이곳에 처소를 정한 천황은 이 일대를 모두 정원으로 꾸미는데

동서 200m, 남북 400m에 이를 만큼 방대한 정원을 만들고

가운데는 연못을 두어 항상 성대한 연회를 베풀었다고 한다.

신센엔에는 용신이 산다는 전설이 전해오기 때문에 지금과 같은 이름이 붙여졌으며

가운데의 신사에서는 해마다 용신을 위한 제를 올린다.

연못 가운데에는 용의 모습을 본뜬 유람선이 떠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오픈시간 : 09:00~17:00 / 입장료 :  무료


- 입장료 : 무료

 

 

 

 

 

 

 

사람도 많이 없어서 한적하면서도 아기자기하게 볼 것이 많아서

즐거운 시간 보냈습니다! 개인적으로 추천해요!






3. 숙소

- 오미야역(한큐쿄토라인)-390엔(쓰루패스) ->

우메다역(미도스지라인)-200엔(쓰루패스) -> 요도야바시 : 1시간 30분

 

 

우메다로 넘어왔어요!! 밤에보는 햅파이브는 역시 이뻐요 : )




- 그냥 들어가기 아쉬워서 숙소 바로 옆 카레집으로 들어갔습니다.

上等カ-レ(상등카레) 라고 쓰여져 있구요!

 

 

 

체인점으로 많이 보였어요. 맛집까지는 아니지만 맛도 괜찮아요!

에비카레랑 카츠카레 같아용!


6일째 일정은 여기서 마칩니다:)

벌써 내일이 돌아가는 날이네요ㅠㅠ

 

 

 

원본글 :: http://besnow.net/story/1617

Posted by 유키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난바


- 킨테츠나라역(킨테츠나라선)-540엔 -> 난바역(미도스지선) : 1시간



난파다리 부근에서 그냥 여기저기 사진 찍으며 돌아다녔어요!

 

 

 

 

 

 

 

2. 감옥컨셉 이자카야 lock up


- 난바역 -> 우메다역(미도스지선)

- 저번에 지나가다가 어떤 분 블로그보고 직접 저 이자카야 공식홈에 들어가서

 

우메다점을 찾았어요! 히가시우메다점이던가?ㅠㅠ
아무튼 오래되서 기억이 나질 않아요ㅠㅠ 가실 분들은 구글링 추천드립니다!

 


↓ 들어가면 이렇게 철창들 안의 방으로 이어져 있습니다.

 

 

↓ 방으로 들어왔어요!

 

 

 

↓ 인테리어도 깨알같이 귀엽게!

 

 

↓ 눈알모양 젤리가 들어있는 칵테일!

 

 

 

↓ 오레오 깔루아밀크!

비커에 깔루아밀크가 나오고 약사발에 오레오가 나옵니당!

오레오를 갈아서 넣어주시면 되요! 많이 달아요!

 

↓ 비커 종류도 다양하게!

 

 

 

↓ 이 술은 아래 술에 드라이아이스가 들어있구요.

위의 비커?? 플라스크?? 아무튼 올려놓아서 살짝 식힌다음에~

 

 

↓ 이렇게 밑 비커에 부어넣어주시면 됩니당!

 

↓ 안주 모양들도 다 귀엽게 생겼어요!

돌돌 돌린 내장같이 생긴 소세지!ㅋㅋㅋ

 

 

↓ 한시간에 한번정도 이벤트가 있습니다.

조명이 무섭게 바뀌고 음산한 음악이 나오면서

스크림 가면을 쓴 직원이 돌아다닙니당!

방마다 들어와서 막 훑고가요ㅠㅠ 은근 무섭!!!

 

↓ 마지막에 기절한 직원ㅋㅋㅋㅋㅋ

 

 

이제 숙소로 돌아갈게용~

 

 


 


3. 숙소



 오늘의 일정은 여기서 끄읏!

 

 

 

원본글 :: http://besnow.net/story/1437

Posted by 유키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ㅂ'/ 오늘은 제 단골집 리뷰를 하려고 합니당!
항상 남친과 함께가면 반갑게 반겨주시는 사모님이 계시는 맛집이죠오~
맛에 비해 많이 알려지지 않아서 아쉽기도 하지만, 단골들은 항상 찾는 그런집이죠~ > <
바로바로 부천 황소곱창입니다/ ㅅ/

위치는 부천역 근처에 있구요. 부천 남부역 몇번 출구로 나가시면 바로 있는데ㅠㅠ
제가 지금은 출구 번호가 기억이 나질 않네요ㅠㅠ 흑흑..
아무튼 파리바게뜨와 아리따움 바로 옆에 있습니다.

자 - 이제 본격적인 침샘 자극 사진이 나갑니당~

가장 먼저 아래와 같은 선지 해장국이 나옵니다> <
이게 캬 - 또 맛이 죽여주죠!!ㅎㅎ
 

 

그 다음 전반적인 밑반찬들을 살펴보겠습니다잉!

간, 천엽등이 있는 접시입니다' ㅂ'/
저희는 이걸 날걸로 못먹기 때문에 곱창과 같이 구워먹습니다.ㅎㅎ
 

 

그 다음 죽여주는 손맛의 깻잎조림, 양파조림, 부추무침입니다 > <
저는 이 부추무침을 곱창과 같이 살짝 데쳐먹는답니다.ㅎㅎ 그럼 진짜 맛있어여ㅠㅠ
 

 

아래는 곱창이 나오기 전의 전체샷입니다.ㅎㅎ

 


 

곱창이 나왔습니댜 - !!
이곳의 특징은 어느정도 구워져 나온다는 건데요 > <
그래서 기다리는 시간이 단축되어서 너무 좋아여ㅠㅠ
구워지길 기다리는 동안 침만 꼴깍꼴깍 삼키고 있는거보다 훨씬 낫더라구요ㅎㅎ

 


 

이제 다 구워져서 자른 모습니다 > <
자르는 거 까지 해주시는 사모님!! 히힛 맛있게 먹겠습니당!
 

 

자 이제 한 젓가락 먹어볼까요~?ㅎㅎ
 

 

마지막으로 볶음밥까지 쓱쓱 비비면 진짜 환상!!!
남자친구는 곱창보다 이 볶음밥 먹으러 온다는 후문이 있을정도ㅋㅋㅋ
 

 

가격은 곱창 1인분당 15000원입니다.
저는 단골집이라 자주 들르는 편이에용' ㅅ'/ 그렇지만 남친과 있을때밖에 못간다는게 함정.ㅠㅠ
왜 다들 곱창을 먹으러 가주지 않는거야...
곱창원정대를 모집합니다ㅋㅋㅋㅋㅋㅋ

 

원본글 보기 :: Be Snow - (먹거리) 부천 황소곱창

Posted by 유키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강남에 위치하고 있는 미즈 컨테이너 입니다. 서울에서 이곳을 모르면 간첩이라 할정도죠~^^
저는 이곳의 대표 요리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샐러드 파스타포테이토 피자를 먹었습니다.

 

 

 

미즈가 어두워서 사진이 먹음직하게 잘 나오지 않았지만ㅠㅠ 그래도 맛은 정말 좋았습니다!!
샐러드 파스타는 생소해서 처음엔 좀 걱정했지만,

새콤달콤하고 신선한 야채와 잘 어우러진 맛이 정말 맛있었습니다!!
포테이토 피자는 도우가 매우 얇구요.
치즈가 쭈욱쭈욱 늘어져서 치즈의 풍부한 맛을 느끼고 싶으신 분들에게 정말정말 강추합니다!

둘이서 두가지 메뉴를 시켰는데, 다 먹지 못하고 나올정도로 양이 많습니다^^
그리고 가격도 강남의 다른 음식점들에 비해 저렴한 편이라 만족했습니다!
대신 인기가 많은 맛집이라 항상 줄을 서야 한다는게 함정이죠ㅠㅠ

저희는 한시간 웨이팅 후 들어갈 수 있었습니다.

Posted by 유키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터키쉬 딜라이트는 오스만 제국의 황제가 먹었다던 고급 디저트 입니다.
단맛이 진짜 일품인 간식거리더근여 > <
터키에서는 로쿰으로 불리고 있습니다.
게다가 나니아 연대기에 나와서 내 침샘을 폭발시킨 하닥하닥/ ㅅ/
사자, 마녀, 옷장 편에서 피터가 마녀에게 먹고싶다고 말하는 그것이죠옹!


남자친구가 생일선물로 뭘 갖고 싶냐길래, 계속 먹고 싶었던 로쿰을 사달라고 했습니다.ㅎㅎ

그리하여 제 손으로 오게된 로쿰!


 

혼합 맛과 헤이즐넛, 피스타치오, 코코넛이 들어있는 두 상자를 받았습니다.
혼합맛에는 장미같은 꽃향이 나는 로쿰이 들어있구요.
나머지 상자에는 말 그대로 헤이즐넛, 피스타치오, 코코넛 등의 달면서 고소한 맛이 나는 로쿰이 들어있었어요.ㅎㅎ

 

 

안에는 빽빽히 잘 들어있더라구여.ㅎㅎ
로쿰에 묻어 있는 하얀 가루는 코코넛 파우더 입니다~

 

 

크기는 제 손과 비교해보시면 이렇게 작습니다ㅠㅠ
제 손이 큰 편이 아닌데도, 디게 작아보이죠잉!
너무 작아서 남친과 저는 일명 쥐똥이라고 불렀답니다.ㅎㅎ


 

이렇게 접시에 담아서 냠냠! 보기 좋은 떡이 맛도 좋져 > <


전체적인 평은 정말 달아요bb
식감은 젤리인데, 약간 찹쌀떡같으면서도 젤리같으면서도 신기한 로쿰만의 식감이었네요.ㅎㅎ
단걸 좋아하시는 분들이라면 적극추천합니다. 저는 너무 달아서 계속은 못먹겠더라구요.ㅠㅠ
하루에 아메리카노와 함께 두세개씩 집어 먹었습니다.ㅎㅎ
저보다 저희 부모님이 더 많이 드신듯.ㅎㅎ

 

원본글 보기 :: Besnow - (먹거리) 터키쉬 딜라이트

Posted by 유키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


Yesterday3
Today2
Total112,709

달력

 « |  » 202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